홈 > 게시판 > 자유게시판
 도움 되는 글
 이정훈  2021-04-27 15:14:58
 kkrdiamond77@naver.com  
때로는 다정한 친구로 행복한 연인으로 

사각의 사이버 공간에서 우리가 닉네임으로 
그 사람의 대한 감정과 서로를 느끼고 서로를 알아 갑니다. 

닉네임이 그 사람의 인격과 품위를 판단 할 수는 없지만 
때로는 닉네임이 그 사람의 얼굴이고 우리들의 목소리입니다.

정감 있고 따스함이 담겨있는 목소리 음성은 아닐지라도 
서로에게 다가갈 수 있는 최대한의 수단입니다.

눈에 익은 닉네임이 안 보일 때는 괜시리 기다림이란 즐거움으로 
때론 걱정어린 눈빛으로 그들을 생각할 때도 참 많습니다.

행여 아픈건 아닐까? 
행여 무슨 일이 있는 건 아닐까? 
궁금함 그런 작은 것에서 행복함을 느낄 때도 있습니다. 

그냥 한 공간에 있다는 소속감 즐거움으로 웃음꽃이 
피어나기도 하고 글과 유머를 보고 살포시 미소짓기도 합니다.

깨알같은 글씨 한 줄 한 줄로 상대의 기분을 알아내고 
조금이나마 위로가 될 수 있게끔 미소와 여유로움으로 
다가서기도 하고 따스함으로 서로에게 의지할 때도 있습니다.

언제나 변치 않음으로서 서로에게 소중하고 좋은 인연으로 
쭈~욱 남았으면 하는 바램이지만 

그건 일방적인 작은 소망일 뿐 
뒤돌아서면 상처 투성일 때도 있습니다. 

그런 인터넷 공간의 쉼터이기에 서로 감싸 안으려고 자신을 
웃음으로 포장할 때가 있습니다. 

그래도 생각이 비슷하고 책임 있게 판단할 수 있으므로 
희망은 언제나 우리들에게 있습니다.

따스한 말 한마디 비록 작은 댓글 이지만 꿈과 희망을 안겨주며, 
격려해주는 우리들이기에 다정한 친구로 다가설 것입니다.

 

  

278

커리어자격과정 교육생 선발

이재인

2021-04-29

10

277

도움 되는 글

이정훈

2021-04-27

11

276

봄비가 내리네요

김서연

2021-04-19

16

275

평생직업능력코칭 장학혜택 공고

swomen

2021-04-08

17

274

취업전문스펙 교육안내

김재인

2021-04-07

21

273

태블릿·손목밴드로 아동상태 확인…경기도 보육안전사업 추진

이정훈

2021-01-29

49

272

인터넷 강의 수강료 전액 지원해드립니다.

교육원

2020-12-30

55

271

n행시!!!

김예린

2020-12-24

48

270

n행시

노유진

2020-12-24

46

269

n행시

박유진

2020-12-24

42

[처음][1][2][3][4][5][6][7][8][9][10][다음10페이지][]